코인원(대표 차명훈)이 건강한 블록체인 및 암호화폐 생태계를 조성하고, 이를 기반으로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만들기 위해 리플의 ‘엑스커런트(xCurrent)’ 솔루션을 도입했다고 9일 밝혔다.

리플의 엑스커런트는 국제결제시스템망(SWIFT)을 대체할 수 있는 블록체인 기반의 차세대 해외송금 솔루션이다. 현재 국제결제시스템망을 이용할 경우 외국환은행, 해외은행, 지급은행까지 총 3~4단계의 과정을 거쳐야 하며 송금 완료까지 2~5일이 소요된다.

하지만 엑스커런트는 기업용 블록체인 솔루션으로 결제와 송금 정보의 중앙 통제 시스템이 없다. 따라서 정부 및 중앙은행 등을 거치지 않고도 자유로운 거래 및 실시간 송금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한편 코인원은 자회사 ‘코인원트랜스퍼(대표 신원희)’를 설립했다. 코인원트랜스퍼는 블록체인을 바탕으로 쉽고 간편하며, 보다 안전한 금융서비스를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하는 회사다. 대표 서비스로 소액 해외송금 서비스 ‘크로스(Cross)’가 있다.

코인원트랜스퍼 신원희 대표는 “이번 리플의 엑스커런트 솔루션 도입은 블록체인 기술이 우리의 일상을 어떻게 혁신시킬 수 있을지 확인할 수 있는 기회다”라며 “코인원트랜스퍼는 앞으로도 블록체인 및 암호화폐를 통한 가치의 자유로운 연결과 가능성을 실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