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일 열린 KBS 경기도지사 후보토론회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지사 후보는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여러 정책 중 하나가 블록체인이고, 이를 현실화한 게 가상화폐로 규제 필요성에 대한 논란이 많지만 적절한 범위 내에서 규제해야 한다”고 말했다.

“블록체인과 가상화폐의 분리 정책이 가능하다고 보느냐”는 남경필 자유한국당 후보의 질문에 “필요한 부분은 허용해야 맞다”며 이재명 후보는 이같이 답했다.

이 후보는 “지나치게 규제일변도로, 정부가 현실 적용을 막고 있다”며 “개방적인 입장에서 지나친 규제는 말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가상화폐와 블록체인에 대한 개발은 정부가 주도적으로 지원하고 선도적으로 관심을 갖고 신경 써야 한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