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이 영국 런던에 유럽시장 진출을 위해 ‘빗썸 유럽’을 설립했다.

영국 기업등록 업무를 총괄하는 정부기관인 컴퍼니스하우스(Companies House)에 따르면 빗썸 유럽 사무소는 올해 2월 27일 런던에 설립됐으며, 유럽지역 최고경영자(CEO)에는 라훌 칸나가 임명됐다고 전했다.

라훌 칸나는 1992년생 인도 출신의 젊은 기업가로 카나리아 에셋 매니지먼트라는 디지털 자산 관리 및 자문 스타트업을 설립해 운영하고 있다.

빗썸은 지난 9일 밤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빗썸이 유럽에 진출한다”며 “(런던 사무소에서 일할) 컴플라이언스, 돈세탁방지(AML), 변호사, 고객서비스 담당자 등을 찾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가 해외로 진출한 사례로 코인원은 ‘코인원 인도네시아’를 설립한 바 있다.